‘윤식당’ 정유미, 윤여정 실수도 만회 “만점 보조”

기사입력 2017-04-21 21:44:30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윤식당’ 정유미가 만점 보조로 거듭났다. 



21일 방송된 tvN ‘윤식당’에서 윤여정과 정유미는 첫 단체손님을 맞았다. 



반가운 손님들이나 곧 현실적인 문제가 덮쳤다. 재료부족이 그것이다. 이에 윤여정은 “어제는 장사가 안 돼서 준비를 조금 했더니”라며 황당해 했다. 



이 와중에 남은 재료를 체크하던 정유미가 2인분의 당면이 남았다고 설명하면 윤여정은 현재 자신이 2인분의 불고기를 볶고 있다고 착각했다. 



다행히 정유미가 이를 알아차리는 것으로 만점보조의 역할을 해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SBS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