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콕TV] ‘나혼자’ 예술 DNA 폭발한 ‘미대오빠’ 기안84

기사입력 2017-06-17 08:17:56



[TV리포트=김예나 기자] ‘미대오빠’ 기안84의 예술 DNA가 폭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기안84는 우기명 조소 제작기에 도전했다. 최근 아트카를 만들었던 기안84는 힘입어 자신의 웹툰 주인공 우기명을 실물크기로 만들기로 한 것.



하지만 기안84의 작업은 시작하기 전부터 난항. 찰흙을 옮기는 과정부터 만만치 않았던 것. 그러면서도 목표는 높았다. 기안84는 “만약에 (우기명 조소를) 사겠다는 단체가 있고 그걸 비싸게 팔면 (수익금을) 폐지 줍는 할머니들한테 기부한든가”라는 당찬 포부를 전했다.



“하나의 생명을 탄생시키는 느낌이다”는 기안84는 한껏 상기됐지만, 쉽지 않은 작업에 초조함을 느꼈다. 여러 시도 끝에 파이팅 넘치는 센 눈빛을 가진 우기명을 탄생시켰다.

 

기안84는 “웹툰 ‘패션왕’이 성공 못하면 만화를 접으려 했다”며 우기명 캐릭터에 대한 남다를 애정을 보였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MBC ‘나혼자 산다’ 화면 캡처




김예나기자 yeah@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