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블랙핑크 제니, 박명수 新 콜라보 파트너…YG 허락만 [종합]

기사입력 2017-07-17 11:49:45



[TV리포트=김가영 기자] 블랙핑크 멤버 제니가 박명수의 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로 결정됐다.



17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는 블랙핑크가 게스트로 출연해 대화를 나눴다.



이날 DJ 박명수는 "걸그룹이 나온 적이 없다. 귀찮다. 걸그룹들이 나오면 일방적으로 잘해줘야하지 않느냐. 여러분에게 잘해줄 생각이 없다. 여러분들이 잘해주길 바란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블랙핑크의 소속사가 YG엔터테인먼트라는 얘기를 듣고 "진작 말하지 그랬느냐. 저는 YG를 좋아한다. GD가 제 막내동생이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DJ 박명수는 "YG인데 여러분들도 월드스타냐"고 물었고 블랙핑크는 "아직 한국에서도 자리를 잡고 있다. 천천히 나아가고 있다", "곧 일본 데뷔를 한다. 열심히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후 블랙핑크는 '예능 노잼'이라고 걱정했고 박명수는 그런 블랙핑크에게 개인기를 이끌며 예능 트레이닝을 했다. 블랙핑크는 이행시, 성대모사를 소화혐 웃음을 전했다.



특히 박명수는 "저는 여러분과 모두 콜라보레이션을 할 수 없다. 한명을 초이스 할 수밖에 없다. 테스트를 하겠다"면서 "저와 콜라보를 하려면 랩을 잘해야한다"며 테스트를 시행했다. 영광의 주인공은 제니가 됐다.



박명수는 "저는 제니와 콜라보레이션을 하고 싶다. YG의 허락이 있어야하는데 안떨어질 수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라디오쇼'




김가영기자 kky1209@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