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대환, 예능초보 맞아? 카메라 비밀 찾았다

기사입력 2017-07-17 21:20:10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시골경찰’ 오대환이 움직이는 카메라의 비밀을 밝혀내는데 성공했다.



17일 MBC에브리원 ‘시골경찰’에서 오대환은 시골에서의 첫날밤을 보냈다.



베테랑 배우 오대환이나 예능은 초보. 그런 그가 집안에 설치된 움직이는 카메라를 보고 화들짝 놀랐다.



그는 “여기 센서 있는 건가? 원래 카메라가 사람 따라 움직이는 건가?”라며 신기해했다. 그러나 신현준도 이주승도 카메라의 원리를 알지 못했고, 이에 오대환은 고심 끝에 답을 내놨다.



카메라를 향해 “조작하는 거네. 그렇지?”라고 물은 것. 끄덕이는 카메라를 보며 오대환은 웃음을 터뜨렸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MBC에브리원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