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나벨' 첫날 15만명…'컨저링 유니버스' 신기록 달성

기사입력 2017-08-11 09:01:50



[TV리포트=김수정 기자] 영화 '애나벨:인형의 주인'이 '컨저링' 시리즈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했다.



1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애나벨:인형의 주인'은 개봉 첫날인 10일 15만4731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컨저링'(8만1130명), '애나벨'(8만1019명), '컨저링2'(7만3335명), '라이트 아웃'(5만7997명)의 첫날 기록을 두 배 가량 훌쩍 뛰어 넘었다. 



뿐만 아니라 53.9%의 상영작 중 유일하게 50%가 넘는 수치로 좌석점유율 1위까지 차지해 독보적인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애나벨: 인형의 주인'은 '컨저링'에 등장했던 악령이 깃든 애나벨 인형의 탄생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다. '컨저링

' 시리즈와 '애나벨'로 이어지는 고유의 세계관을 이어가면서도 그 자체로 독립적인 스토리를 가진 프리퀄로서 놀라운 전개를 보여준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포스터




김수정기자 swandive@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