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 장래희망은 백화점 사장..민경훈 "천냥 백화점" 애드리브 '폭소'

기사입력 2017-08-12 22:46:02



[TV리포트=김문정 기자] 수영의 장래희망이 공개되었다.



12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 소녀시대가 게스트로 나왔다.



이날 '아는형님' 이수근은 수영이 장래희망으로 백화점 사장을 적었다고 밝혔다.



이에 수영은 고개를 끄덕였고, 윤아는 "수영이를 보려면 강남에 있는 백화점에 가면 된다"고 말을 보탰다.



이를 듣던 민경훈은 "천냥 백화점?"이라고 말했고, 이에 형님들과 소녀시대 멤버들은 웃음을 터뜨렸다.



민경훈은 태연한 얼굴로 "모르나 그거?"라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문정 기자 dangdang@tvreport.co.kr / 사진= '아는형님' 화면 캡처




김문정기자 newsteam@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