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티피플' 블랙핑크X정용화, 즉흥 콜라보 '뜻밖의 꿀조합 [종합]

기사입력 2017-08-13 01:28:15



[TV리포트=김문정 기자] 블랙핑크와 정용화가 즉흥 합동 무대로 눈길을 끌었다.



12일 전파를 탄 SBS '박진영의 파티피플'에서는 첫 번째 게스트로 블랙핑크가 등장했다.



'휘파람'으로 포문을 연 블랙핑크는 '불장난', '붐바야'를 연달아 부르며 분위기를 화끈하게 끌어올렸다.



박진영은 블랙핑크의 무대에 감탄했고, 멤버들은 박진영이 상의는 블랙으로 하의는 핑크로 맞춰 입고 온 것을 보고 그의 센스에 미소를 지었다.



두 번째 게스트로는 정용화가 등장했다. 그는 'I'm sorry', 'Can't stop'으로 청중을 휘어잡았다.



한자리에 모인 블랙핑크와 정용화. 정용화는 블랙핑크의 노래 '휘파람'을 듣다가 첫 소절에 나오는 휘파람 소리를 듣고 전율했다며 직접 휘파람을 불었다.



그러자 박진영은 블랙핑크에게 정용화의 휘파람에 맞춰 직접 노래를 해보는 게 어떻겠느냐고 제안했다.



이에 정용화와 블랙핑크의 즉석 콜라보가 이뤄졌다. 정용화의 멋들어진 휘파람과 리사의 목소리가 어우러져 독특한 '휘파람' 무대가 완성되었다.



이어 로제의 기타 연주에 맞춰 정용화가 노래를 부르며 또 다른 즉석 콜라보 무대가 만들어졌고, 박진영은 이들의 조합에 만족해하는 미소를 지었다.



이어 정용화는 '여자여자해'를, 블랙핑크는 '마지막처럼'을 부르며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김문정 기자 dangdang@tvreport.co.kr / 사진= '박진영의 파티피플'




김문정기자 newsteam@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