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2주년” 다이아, 1등 소원 이뤄지는 그날까지 [V라이브 종합]

기사입력 2017-09-14 19:34:45



[TV리포트=박귀임 기자] 걸그룹 다이아가 2주년을 맞은 가운데 팬들과 파티를 열었다.



14일 방송된 네이버 V라이브에서는 ‘HAPPY DIA DAY 다이아 2주년 파티’에는 다이아 멤버들이 함께 했다. 다이아는 2015년 데뷔한 바 있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팬들과 파티를 연 것.



이날 다이아는 다양한 무대를 준비, 팬들과 호흡했다. 2주년 기념 케이크를 자르는 등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2주년 소감도 빠지지 않았다. 다이아 정채연은 “19살에 데뷔할 때는 막내였는데, 이제 더 이상 막내가 아니다. 막내가 생겼다. 기분 좋다”고 말했다.



다이아 멤버들의 2주년 소원은 무엇일까. 바로 1등을 하는 것. 케이크를 불며 소원을 빈 다이아는 “다이아가 꼭 1등 했으면 좋겠다고 빌었다”고 입을 모았다. 이는 팬들도 마찬가지였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네이버 V라이브 ‘HAPPY DIA DAY 다이아 2주년 파티’ 화면 캡처




박귀임기자 luckyim@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