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추모제, 11월 콘서트…올해도 마왕과 함께”

기사입력 2017-10-13 11:14:56



[TV리포트=김예나 기자] 올해도 마왕과 함께한다. 3년째 지속되는 故 신해철의 추모.



13일 신해철 측은 “10월 27일 고(故) 신해철의 3주기를 맞아 유해가 안치된 경기도 안성 유토피아 추모관에서 3주기 추모제가 거행된다. 오는 11월 19일 서울 광진구 YES24라이브홀에서 추모 콘서트 ‘마왕의 귀환 신해철’을 연다”고 밝혔다.



KB증권이 협찬한 이번 공연은 신해철을 최첨단 홀로그램으로 복원한다. 마치 실사가 움직이는 듯한 효과를 구현할 예정. 신해철이 남긴 곡들을 생생하게 들을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이라고.



신해철 소속사 KCA 관계자는 “올해도 어김없이 많은 사람들의 뜻이 모여 고 신해철을 기억하는 자리를 마련할 수 있었다”. 3주기 추모제에 이어 콘서트에는 생전 고인과 가까웠던 동료 가수 및 선후배들이 기꺼이 참여 해주었고 어느 해보다 더욱 특별한 시간을 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사진=KCA




김예나기자 yeah@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