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지태 측 "'봄날2' 구체화 NO, 이영애와 회동 없었다 "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7-12-07 15:05:37



[TV리포트=김지현 기자] 배우 유지태 측이 영화 '봄날은 간다' 속편 제작에 대해 "아직 구체화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유지태 소속사 측 관계자는 7일 TV리포트에 "최근 허진호 감독과 유지태가 사적인 만남을 가졌는데 그 자리에서 한 얘기다. 세사람의 회동도 없었다"라며 "구체화된 것은 없다. 제작 부분은 얘기할 수 있는 단계가 아니다"고 전했다.



이날 한 매체는 "'봄날은 간다' 측이 현재 속편 촬영에 대한 적극적인 의지를 갖고 속편 제작을 긍정적으로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봄날은 간다'는 허진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로 유지태, 이영애가 주연을 맡았다. 2001년 개봉돼 큰 사랑을 받았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영화 포스터




김지현기자 mooa@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