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 패딩 말고 독특한 아우터를 찾는다면

기사입력 2017-12-13 10:20:13



여기도 롱 패딩, 저기도 롱 패딩 독특한 아우터는 없을까? 진정한 패피라면 나만의 아우터 하나쯤은 필수다! 최근 스타들의 개성 넘치는 아우터들을 모아봤으니 참고해보자.



#1 무스탕 재킷

선미 | 블랙과 버건디 미니백 조합이 시크하다. 블랙 무스탕 재킷은 캐주얼한 티셔츠에도 잘 어울려 스타일링 하기도 쉽다.



#2 체크 쇼트 패딩

현아 | 복고풍의 체크 패턴 패딩을 선보였다. 칙칙해지기 쉬운 겨울 스타일링에 깜찍한 프린팅 티셔츠와 밝은 아이스 진이라니! 남다른 패션 센스가 엿보인다.



#3 무스탕 퍼 라이닝 재킷

구구단 세정 | 무스탕 재킷에 퍼가 시어링된 재킷은 한층 고급스럽다. 두께감 때문에 체형이 부해 보일 순 있지만, 얇은 이너를 입어도 스타일과 보온성을 동시에 살릴 수 있다는 점!



#4 블랙 롱 무스탕 재킷

한예슬 | 레트로 무드의 블랙 롱 무스탕 재킷이다. 시즌리스 스타들의 사랑을 받는 아이템으로 유행을 타지 않는 아우터 중 하나다. 볼캡, 체인백 등과 믹스매치하니 더욱 스타일리시하다.



#5 퍼 재킷

트와이스 나연-사나 | 지난가을부터 인기를 끈 체크 패턴이 지겨워졌다면, 화사한 컬러감의 퍼 아우터로 귀여운 매력을 어필해보길! 부드러운 소재감이 여성미를 배가해준다.



#6 카키 롱 코트

EXID 혜린 | 밀리터리 무드의 카키 롱 코트도 추천한다. 청바지, 가죽 아이템, 스니커즈 할 것 없이 코디하기 쉽다. 더욱이 와일드 칼라의 롱 코트는 얼굴을 더 작아 보이게 해준다.



#7 양털 시어링 재킷

구구단 샐리 | 양털 안감이 풍성하게 가미된 시어링 재킷은 깔끔한 어반룩에 자유분방한 느낌을 더해준다. 뉴트럴한 아우터를 택하면 그날그날 컬러풀한 이너를 매치하기에도 부담스럽지 않을 듯.



#8 무스탕 퍼 재킷

제시카 | 폭스 퍼가 풍성하게 포인트 된 무스탕 재킷을 착용했다. 오버 핏의 재킷을 툭 걸치고 하의 실종룩을 연출해 보호 본능을 자극하기 충분하다.



#9 퍼 롱 코트

유인영 | 긴 기장의 아우터가 인기를 끌고 있는 요즘, 유인영처럼 소재만 달리해도 분위기가 전혀 다른 룩을 연출할 수 있다. 두툼하고 큼직한 아우터의 경우 이너는 최대한 심플해야 체형 보정에 효과적이란 사실!



#10 블루 퍼 야상 재킷

손예진 | 지난겨울 인기를 얻었던 컬러 퍼 야상은 올해 더 화사해진 컬러로 돌아왔다. 매니시한 야상 재킷에 여성미를 가미해주는 것은 물론 밋밋한 캐주얼룩을 한층 화려하게 업그레이드해준다!



그래픽=계우주 기자

사진=뉴스에이드 DB, 시슬리, 롱샴 제공


By. 이소희 기자 



이소희기자 leeohui@news-ade.com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