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수증' 슬리피 "월세 160만원, 통장잔액 7만원"

기사입력 2018-01-14 11:39:20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래퍼 슬리피가 재정난을 호소했다.



14일 방송된 KBS2 '김생민의 영수증'에서는 가수 슬리피의 소비 생활이 공개됐다.



이날 슬리피는 "사는 집은 월세다. 보증금 2000만 원에 월세 160만 원이다. 회사랑 반반씩 낸다. 중학교 2학년 때 IMF 전까지는 아파트에서 살았다. 엄마랑 아파트에서 사는 게 소원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슬리피는 "통장 잔액은 7만 원이다. 협찬 같은 것을 많이 받으려고 하고 최대한 아끼려고 한다"라며 "아파트 관리비가 5개월씩 밀린 적도 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KBS2 '김생민의 영수증' 방송 화면 캡처




김수정기자 swandive@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