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가 궁금해”... ‘라디오로맨스’ 윤두준, 김소현에게 반했다[종합]

기사입력 2018-02-13 23:01:32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윤두준은 이미 김소현에게 반해 있었다. 



13일 방송된 KBS2 ‘라디오 로맨스’에선 그림(김소현)에 “궁금해, 네가”란 발언으로 자신의 마음을 전하는 수호(윤두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라디오 방송사고로 속 앓이 하던 수호가 멋대로 차기작이 정해진데 분노했다. 주하(오현경)가 수호와 상의 없이 리얼리티 프로그램의 출연을 결정지은 것. 



주하에게 울분을 토해낼 새도 없이 수호는 거리로 나가야 했다. 그림 모 애란(김예령)의 호출을 받았기 때문. 그림이 라디오에 매료된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었다. 애란이 시각장애인이었던 것이다. 



자신을 데리러 온 이가 수호라는 사실을 모르는 애란은 “어제 우리 딸 라디오 들었어요? 지수호 정말 귀엽더라고요”라며 웃었다. 



이어 애란은 수호에게 식사를 대접하며 “눈이 안 보이니까 좋은 것도 있어요. 목소리가 아주 근사하게 들리거든. 좋은 사람한테선 좋은 향기가 난다니까요”라고 말했다. 이에 수호는 큰 위로를 받았다. 



뒤이어 귀가한 그림은 수호가 자신의 집에 있다는 사실에 크게 놀랐다. 이어 그림은 수호와 함께 방송국으로 가 라디오에 대한 모든 것을 소개했다. 그림의 인생사도 더해졌다. 수호는 진지하게 그림의 이야기를 경청했다. 



그림은 또 자신의 원고에 대해 물었다. 수호는 그런 그림을 지그시 바라보며 “궁금해, 네가”라고 되물었다. 수호가 그림에 매력에 푹 빠졌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