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청춘’ 미리 보는 신부 강수지, 눈을 떼지 못한 김국진

기사입력 2018-02-13 23:23:37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5월의 신부’ 강수지가 인어공주의 자태를 뽐냈다. 



13일 SBS ‘불타는 청춘’이 방송됐다. 



본 경연에 앞서 드레스 차림으로 등장한 강수지에 출연자들은 감탄했다. 이들은 “인어공주 같다” “정말 아름답다”라며 강수지의 아름다움을 치켜세웠다. 



그 중에서도 김국진은 수줍은 미소를 지으며 강수지를 바라보고 있었다. 그 모습에 김광규는 “신부 대기실 같다”라며 웃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SBS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