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댄스X먹방 다 된다” ‘주간아이돌’ 세븐틴, 지하3층 홀린 매력돌 [종합]

기사입력 2018-02-14 18:50:04



[TV리포트=박귀임 기자] ‘주간아이돌’ 세븐틴이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먹방부터 댄스까지 그야말로 완벽했다.



1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은 세븐틴 편으로 꾸며졌다. 세븐틴 멤버 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 등이 총출동했다.



이날 ‘주간아이돌’에서 MC 정형돈과 데프콘은 세븐틴의 출연을 반겼다. 세븐틴은 “8개월 만에 완전체로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마법의 안무’ 코너에서도 세븐틴은 빛났다. AOA 곡에 맞춰 안무를 완벽하게 소화, 감탄을 자아냈다. 데프콘 역시 “다들 헷갈려하는데 대단하다”면서 놀라워했다.



게임을 할 때 세븐틴은 적극적으로 했다. 한우를 먹기 위해 보컬, 퍼포먼스, 힙합 팀으로 나눠 제기차기를 했다. 부족한 실력에도 포기하지 않았다. 힙합 팀이 가장 먼저 한우를 먹는데 성공했다. 두 번째도 힙합 팀의 활약이 돋보였다. 세 번째는 보컬 팀이, 마지막은 퍼포먼스 팀이 웃었다.



지하 3층은 세븐틴의 매력으로 꽉 찼다. 댄스 실력은 물이 올랐고, 어려운 것은 어색해하면서도 최선을 다했다. 그 결과, 세븐틴이 매력돌임을 다시 한 번 입증하는 시간이었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화면 캡처




박귀임기자 luckyim@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