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효린, 여가수의 고충 “마음 편히 먹고파”

기사입력 2018-02-14 20:15:20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전 씨스타 효린이 명절고민을 고백했다. 



14일 V라이브 ‘사랑합니다, 고객님’이 방송됐다. 



이날 효린은 다가온 설에 대해 “가족들을 만나면 좋은데 너무 많이 먹어서 걱정이다”라고 털어놨다. 



효린은 “명절은 살이 찌는 날이다. 마음 편히 먹고 싶은데 살 찔까봐 조마조마 먹는다”라고 고백, 여가수의 고충을 엿보게 했다. 



한편 이날 효린은 네티즌들과 소통하며 V라이브를 꾸몄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V라이브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