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워도 사랑해’ 이병준 딸 윤지유, 표예진 아군으로

기사입력 2018-02-14 20:33:27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윤지유가 표예진의 아군으로 합류했다. 



14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미워도 사랑해’에서 인정(윤지유)은 근섭(이병준)의 집으로 들어갔다. 



분노하는 인우(한혜린)에 인정은 “다들 왜 그래? 내가 여기 온 게 이상해?”라고 받아쳤다. 당장 돌아가라는 인우의 일갈엔 “엄마 걱정되면 네가 가”라고 일축했다. 



이에 인우는 “태평한 소리하고 있네. 내가 여기서 속편히게 있는 줄 알아? 나 아버지 지키는 거야. 저 사람들이 얼마나 억지 부리면서 아버지 공격하는데”라고 후안무치하게 쏟아냈다. 



인정은 “지금 우리가 하는 짓이 정상은 아니잖아”라고 일축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KBS1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