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D수첩' 관현악단 단원 12人 "감독 조씨에 성추행 당해"

기사입력 2018-03-13 23:27:36



[TV리포트=김풀잎 기자] '미투 그 후', 피해자는 안전할까.



오늘(13일) 오후 방송한 MBC 'PD수첩'에서는 '미투 그 후'에 대해 다뤘다. 



이날 제작진은 천안시 충남 국악 관현악단 단원들을 만났다. 



단원들은 단 한 명, 감독 조 모씨를 지목했다. 수도 없이 성추행을 당했다는 것. 



드러난 피해자만 12명이라고 한다. 이들은 동료들에게 더 큰 따돌림을 당했다고도 털어놨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MBC




김풀잎기자 leaf@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