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타니, 교통사고로 사망... 향년 22세

기사입력 2018-04-15 17:20:09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가수 타니의 사망소식이 전해져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향년 22세다. 



15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타니는 지난 14일 새벽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당시 사고 차량에는 타니 외에도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동승자가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타니는 지난 2016년 ‘불망 (不忘) - Always Remember’으로 데뷔한 실력파 신예다. ‘불망’은 세월호 추모곡으로 타니는 시간이 지나도 잊히지 않는 그리움에 대해 노래해왔다. 



지난 1월에는 ‘내일-A Better Day’를 발매, 청춘의 애환을 대변하기도 했다.



한편 타니의 빈소와 장지는 사고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마련될 예정이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에이치오엠 컴퍼니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