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정2' 성동일 "이광수, 캐스팅에서 빼라고 했다"

기사입력 2018-05-17 12:01:53



[TV리포트=김지현 기자] "이광수, 맘에 들지 않았어요"



영화 '탐정: 리턴즈'(이하 '탐정2') 제작보고회가 17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배우 권상우, 성동일, 이광수가 참석한 가운데 열렀다.



이날 성동일은 "열심히 잘 찍었다. 두 동생들과 최선을 다 했다"라고 말하면서도 "사실 이광수를 캐스팅에서 빼라고 했다"고 눙을 쳤다.



또한 성동일은 "권상우는 워낙 감이 좋아 현장에서 잘 찾아먹는다. 그러면서 이광수는 의외로 어리버리한데 잘 찾아 먹더라. 그래서 호흡이 더 잘 맞았다. 항상 무슨 이야기를 해도 잘 받아친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탐정: 리턴즈'는 셜록 덕후 만화방 주인 강대만(권상우)과 레전드 형사 노태수(성동일)가 탐정사무소를 개업, 전직 사이버수사대 에이스 여치(이광수)를 영입해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범죄추리극으로 오는 6월 13일 개봉한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성동일




김지현기자 mooa@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