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채정안의 믿음, 장동건의 마음을 움직였다

기사입력 2018-05-17 22:19:38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채정안의 믿음이 장동건의 마음을 움직였다. 



17일 KBS2 ‘슈츠’에서 강석(장동건)은 오 검사(전노민) 문제로 특검 소환장을 받았다. 



진술을 거부하는 강석을 대신해 하연(진희경)이 대신 출석할 예정. 강석은 오 검사에게 등을 돌릴 수 없다며 거듭 거부감을 보였다. 



그럼에도 다함(채정안)은 강석을 보며 웃었다. 그녀는 “알잖아요. 변호사님이 어떤 결정을 내려도 나는 여기 변호사님 뒤에 있을 거라는 거”라며 믿음을 표했다. 강석도 마주 웃었다. 



결국 강석은 마음을 바꿔 하연과 함께 조사에 응했다. 그러나 오 검사의 비리를 밝히진 않았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