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박형식, 최귀화 속였다 “위기모면”

기사입력 2018-05-17 22:30:10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박형식이 최귀화를 속이고 위기를 모면했다. 



17일 방송된 KBS2 ‘슈츠’에서 근식(최귀화)은 연우(박형식)를 가짜라 확신하며 “너 유령이냐?”라고 물었다. 



근식이 명백한 증거라며 내민 건 연우가 로펌 사무실에 들어오면서 단 한 번의 급여도 받지 않았다는 자료. 근식은 “변명할 생각 말고 똑바로 말해라”고 연우를 추궁했다. 



이어 연우의 사원번호를 검색하나 그는 분명한 로펌 직원이었다. 연우가 미리 손을 써뒀던 것. 근식이 또 다시 연우에게 속았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