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검사 장근석, 재판장에 섰다 “정웅인 사형선고”

기사입력 2018-05-17 22:46:09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검사 장근석이 재판장에 섰다. 



17일 방송된 SBS ‘스위치’ 마지막 회에선 악인 태웅(정웅인)에 대한 재판이 그려졌다. 



태웅은 지난 악행이 밝혀진 뒤에도 성두를 이용해 위기를 모면하려 한 바. 



이 재판엔 도찬(장근석)이 아닌 준수가 직접 검사로 섰다. 이 자리에서 도찬은 성두가 가진 결정적인 증거에 대한 증거인멸 및 회유의 우려가 있다며 그를 추궁했다. 성두는 이번 재판에서 모든 진실을 밝혔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SBS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