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기은세 “난 여배우 아니다” 왜?

기사입력 2018-05-17 23:26:27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기은세가 스스로를 ‘연기자’가 아닌 ‘연기자를 했던’이라 수식해 눈길을 끈다. 



기은세는 1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기은세는 “내가 연기자로 자리를 잡고 결혼한 게 아니라 도리어 결혼 후에 SNS로 더 알려졌다. 연기자라고 하기엔 그렇다. 연기를 했던 사람이다”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그녀는 ‘황금물고기’로 또 다른 게스트 소유진과 호흡을 맞춘데 대해 “나이는 2살 차이이나 소유진이 까마득한 대선배다. 난 10년을 해도 안 유명했다”라고 말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