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트맨과 와스프' 폴 러드 "'어벤져스4'? 스포 유출시 마블경찰行"

기사입력 2018-06-12 16:05:06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폴 러드가 스포일러에 조심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12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 라이브 컨퍼런스에는 배우 폴 러드와 에반젤린 릴리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시빌 워 사건 이후 히어로와 가장 역할 사이 갈등하는 앤트맨(폴 러드)과 새로운 파트너 와스프(에반젤린 릴리)의 예측불허 미션과 활약을 담은 영화다.



이날 폴 러드는 "'앤트맨과 와스프'가 '어벤져스4'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알려졌다. 힌트를 달라"라는 질문에 "우리는 아무 것도 말할 수 없다. 아무 것도 모른다"고 답했다.



폴 러드는 '앤트맨과 와스프'만의 킬링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도 "말할 수 없다. 마블 경찰이 있기 때문"이라고 재치 있게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7월 4일 국내에서 전 세계 최초로 개봉한다. '브링 잇 온', '다운 위드 러브', '예스맨', '앤트맨'의 페이튼 리드 감독이 연출했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앤트맨과 와스프' 스틸




김수정기자 swandive@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