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장동건X박형식 비밀공조, 김영호 잡았다

기사입력 2018-06-13 22:14:02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장동건과 박형식이 비밀공조로 김영호를 잡았다. 



13일 KBS2 수목드라마 ‘슈츠’가 방송됐다. 



함 대표(김영호)는 강석(장동건) 사건을 빌미로 하연(진희경)까지 끌어내리려고 한 바. 이에 강석이 증거를 요구하면 연우(박형식)가 나타났고, 함 대표는 웃었다. 그는 “만약 최 변한테 죄가 없다면 내가 물러나지”라며 자신을 보였다. 



그러나 연우가 공개한 건 함 대표의 조작을 증명하는 자료들. 자동차 사건의 문서를 조작한 사람은 바로 함 대표였다. 



그 결과 함 대표는 사내 재판에서 유죄를 선고받았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