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남정음’ 남궁민 “황정음 악몽 지워주고파” 지극한 사랑꾼

기사입력 2018-07-12 22:13:25



[TV리포트= 이혜미 기자] 황정음의 행복을 위해 사는 남자, 남궁민이 지극한 사랑꾼으로 분했다. 



12일 방송된 SBS ‘훈남정음’에서 훈남(남궁민)은 정음(황정음)만을 위한 샌드위치를 준비했다. 



정음을 생각하며 한 겹 한 겹 빵을 쌓아 올렸다는 훈남에 당사자인 정음은 “내 생각을 대체 얼마나 한 거야”라며 웃었다. 



이 샌드위치에는 남다른 이유도 있었다. 훈남은 “생각해 보니까 샌드위치에 대한 안 좋은 기억이 있는 것 같아서, 그거 풀어주고 싶었다”라고 의미를 전했다. 



훈남은 또 “나와 관련된 기억은 다 행복했으면 좋겠어”라며 지극한 마음을 전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SBS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