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소유, 명품대신 빌딩구입 “현재보다 미래에 투자”

기사입력 2018-07-12 23:27:06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씨스타 소유가 빌딩매매에 얽힌 비화를 공개했다. 



소유는 12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MC들이 “흥 부자 소유가 진짜 부자가 됐다”라며 빌딩매매를 입에 올린 것이 발단이 됐다.



이에 소유는 “어릴 때 집이 확 기운 시기가 있다. 그때 경제적 독립을 배웠다. 연예인이란 직업이 프리랜서 아닌가. 수입이 일정치 않다. 가수는 앨범 때문에 마이너스가 되기도 한다”라고 입을 뗐다. “씨스타가 해체 하면서 이 일을 못하게 될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다”라는 것이 소유의 설명. 



소유는 현재보단 미래에 투자하려고 한다며 “명품도 1년에 딱 한 번 산다. 그런데 그 행복이 일주일도 안가더라. 그런 욕심을 버리려고 한다”라고 말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tvN




이혜미기자 gpai@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