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결혼식' 박보영 "연애할 때 다 퍼주는 스타일..남친에 맞춰준다"[인터뷰③]

기사입력 2018-08-09 11:58:23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박보영이 연애 스타일을 전했다.



영화 '너의 결혼식'(이석근 감독)의 박보영은 9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서 진행된 라운드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밝혔다.



'너의 결혼식'은 고등학생 시절 첫사랑 승희(박보영)과 우연(김영광)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늑대소년', '오 나의 귀신님', '힘센여자 도봉순' 등 멜로 범주 안에서 다양한 결의 연기를 펼쳐온 박보영. '너의 결혼식'에서는 기존 사랑스럽고 발랄한 이미지와 함께 사회초년생 고민의 얼굴까지 드러내며 연기 폭을 넓혔다.



이날 박보영은 "슬픈 장면에서도 나는 너무 눈물이 나는데 감독님이 절대 울지 말라고 하더라. 왜 울면 안 되냐 물었더니 첫사랑이 매몰차고 차가웠다더라"라고 해 취재진을 폭소하게 했다.



특히 박보영은 "나는 연애할 때 다 퍼주는 스타일이다. 다 맞춰준다. 앞으로는 나쁜 여자처럼 연애해보고 싶다. 꼭 연애뿐만 아니라 성격 자체를 바꾸고 싶다. 일을 할 때도, 연애를 할 때도 마찬가지다. 점점 개인주의자로 바뀌는 것 같다"고 고백했다.



'너의 결혼식'은 8월 22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김수정기자 swandive@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