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렬 연출력+대중성"…손예진x현빈 '협상' 22개국 선판매 쾌거

기사입력 2018-09-14 14:16:54



[TV리포트=김수정 기자] 영화 '협상'(이종석 감독)이 해외 개봉을 확정했다.



'협상'은 9월 19일 국내 개봉에 이어 미국, 캐나다 등 북미지역에서 9월 20일,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브루나이에서 10월 4일, 홍콩과 마카오에서 10월 초, 대만, 베트남에서 10월 19일, 인도네시아에서 10월 24일 개봉한다. 이 외에 호주와 뉴질랜드, 일본 등에서도 개봉을 앞두고 있다.



CJ ENM 영화콘텐츠Unit 최윤희 해외배급팀장은 "'협상'은 ‘칸 필름마켓’에서 판매를 시작한 후 현재까지 해외 22개국에 선판매 되는 성과를 거뒀다. 특히 아시아지역 배급사들의 관심이 뜨거우며, 유럽 및 남미 배급사들의 문의도 계속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시아권에서 인기가 많은 현빈과 손예진이 출연한 다는 점이 관심을 끌고 있다. 특히 현빈의 냉혈한 악역 캐릭터, 이에 맞서는 손예진의 협상가 캐릭터가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두 배우의 팽팽한 연기 맞대결과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범죄오락 영화로서의 장르적 긴장감이 살아있어 해외 바이어들에게 어필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지역 배급을 맡은 클로버 필름 (Clover Films) 림텍 (Lim Teck) 대표는 “'협상'은 연기력과 스타성을 모두 갖춘 손예진과 현빈이 출연하는 것 만으로도 현지 관객들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면서 “강렬하고 흥미로운 스토리와 이를 표현한 감독의 다양한 연출적 기교를 보는 재미도 대단해 대중적으로 사랑 받을 수 있는 작품이라고 생각한다”고 영화의 해외 배급을 결정한 이유를 밝혔다. 



'협상'은 태국에서 사상 최악의 인질극이 발생하고, 제한시간 내 인질범 ‘민태구’를 멈추기 위해 위기 협상가 ‘하채윤’이 일생일대의 협상을 그린 영화다. 9월 19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협상' 해외판 포스터




김수정기자 swandive@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