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찔한 사돈연습' PD "권혁수 흐트러트리고 싶어 캐스팅…미주가 적역"

기사입력 2018-10-12 11:46:47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아찔한 사돈연습' 연출자가 권혁수를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12일 오전 11시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tvN 가상결혼 리얼리티 '아찔한 사돈연습'(전성호 연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전성호 PD는 "내 것을 가지면서도 외부에 대한 두려움이 없는 출연진이어야 했다"고 캐스팅 기준에 대해 말문을 열었다. 



전 PD는 권혁수에 대해선 굉장히 완벽주의자, 철저한 준비성을 지녔다면서 "흐트러트리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전성호 PD는 이미주를 그 적임자로 떠올렸다. 전 PD는 "러블리즈 멤버 중 이미주를 가장 눈여겨봤다"면서 "이미주라면 권혁수를 흐트러트릴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 많이 흐트러졌다"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전 PD는 "이번 프로그램으로 양복을 선물받을 생각도 하고 있다"며 실제 결혼으로 이어지길 염원했다. 



'아찔한 사돈연습'은 가상부부가 된 자식들의 결혼생활을 보며 이들의 현실 부모가 서로의 가상 사돈과 토크를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권혁수, 오스틴강, 남태현, 장도연, 경리, 이미주(러블리즈), 노사연, 김구라, 서민정이 출연한다. 지난 5일 첫 방송됐다. 



권혁수는 이미주와 놀이공원에서 첫 만남을 가져 '흥부자' 커플로 눈도장을 찍었다. 장도연 남태현은 9살 연상연하 가상 부부로, 남태현의 집에서 어색한 첫 만남을 가졌다. 오스틴강과 경리는 동갑내기 가상 부부로, 레스토랑에서 케미스트리를 만들어냈다. 



노사연, 김구라, 서민정은 MC로 가상 부부의 모습을 지켜보며 대화를 나눈다. 노사연, 김구라, 서민정 모두 한 명씩 자녀를 두고 있어 공감 토크를 만든다. 



'아찔한 사돈연습'은 매주 금요일 저녁 7시 40분 방송된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이우인기자 jarrje@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