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법칙’ 이상화·정세운, 묘한 핑크빛 기류 “더 예뻐져서 뭐 하려고”

기사입력 2018-10-12 22:48:38



[TV리포트=조혜련 기자]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이상화와 가수 정세운이 정글에서 묘한 핑크빛 기류를 뿜었다.



12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라스트 인도양’에서는 늦은 밤이 되도록 한 끼도 먹지 못한 이상화 정세운이 통발을 정리하며 대화를 나눴다.



힘겨운 정글 생활에 짧은 시간에 가까워진 두 사람은 서로가 “오래도록 알고 지낸 것 같다”고 할 정도. 그런 정세운에게 이상화는 “춤을 배우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그 이유는 “태가 예뻐지기 때문”이라고. 이상화의 속내를 들은 정세운은 “태 더 예뻐져서 뭐 하려고?”라고 반문했고, 이상화는 정세운의 말에 올라가는 입 꼬리를 숨기지 못했다.



그리고 멀리서 두 사람을 지켜보는 누군가의 눈빛이 있었다. 주인공은 곽윤기. 그의 시선이 누구를 향하는지 관심이 쏠렸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SBS ‘정글의 법칙’ 캡처




조혜련기자 kuming@tvreport.co.kr

전체 댓글 수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 / 400